道 "별내선 등 6개 광역철도 건설사업에 박차 가하겠다"

경기도, 도내 추진되는 광역철도 사업 정리 발표 승인2023.02.09 09:42l수정2023.02.09 09:4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8호선 구리남양주 연장선, 내년 상반기 개통 무난할 듯
9호선 남양주 연장선, 연내 기본계획 승인 신청

경기도가 올해 도내에 추진되는 광역철도 사업을 정리해서 발표했다.

9일 경기도는 대규모 택지개발에 따른 도민 교통불편 해소와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올해 별내선 등 6개 광역철도 건설사업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꼽은 6개 사업은 ▲별내선(서울 지하철 8호선 구리남양주 연장선) ▲도봉산~옥정선 ▲옥정~포천선과 3기 신도시 철도사업인 ▲고양은평선 ▲강동하남남양주선(서울 지하철 9호선 남양주 연장선) ▲송파하남선이다.

별내선은 서울 암사동~구리시~남양주시 다산신도시~남양주시 별내동을 연결하는 총 12.8㎞ 구간의 8호선 연장사업으로, 현재 공정률은 90% 수준이다.

3공구 지반침하 발생,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레미콘 수급 문제로 공사가 지연되는 등 사업추진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도는 올해 시설공사를 완료하고 철도종합시험 운행을 거쳐 이르면 내년 상반기 별내선 개통에 차질이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도봉산~옥정선은 7호선 도봉산역에서 의정부시 장암역과 탑석역을 거쳐 양주시 고읍지구까지 총 15.1km를 연결하는 노선이다. 2026년 말 개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이다. 토지 보상과 지장물 이설 지연으로 사업 기간이 당초 2025년에서 2026년으로 1년 연장되지만 도는 추가인력 투입 등을 통해 공기를 단축할 방침이다.

옥정~포천선은 서울 지하철 7호선 연장구간인 도봉산~옥정선에서 포천시 군내면까지 7호선을 다시 17.1km 연장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10월 기본계획이 승인됐으며 현재 3개 공구로 분할 해 공사 발주 중이다. 도는 2029년 준공을 목표로 조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설계·시공 일괄입찰방식인 턴키 방식으로 추진하고 있다.

경기도에 추진되는 3기 신도시의 광역교통개선대책인 광역철도 3개 사업도 올해 계속 추진된다.

3개 사업은 ▲고양시 창릉지구에 서부선을 13.9km 연장하는 고양은평선 ▲남양주시 왕숙지구에 9호선을 18.1km 연장하는 강동하남남양주선 ▲하남시 교산지구에 3호선을 12.0km 연장하는 송파하남선이다.

도는 지난해 이들 3개 사업에 대한 기본계획 수립용역에 각각 착수했다. 올해는 관계기관 협의, 주민공청회 및 전문가 의견 청취 등을 통해 최적의 기본계획안을 수립해 국토교통부에 승인 신청을 할 예정이다.

▲ 경기도 내 추진되는 광역철도 6개 사업 노선도(사진=경기도)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3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