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2018.02.18 남양주 사건사고

승인2018.02.19 12: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2018. 2. 12.(월) 12:58 와부읍 덕소리, 환자(남/69세) 자택에서 심정지 발생. 무의식·무호흡·무맥박 및 심전도상 무수축 확인되어 의료지도 하에 심폐소생술 유보. 경찰인계

- 2018. 2. 12.(월) 16:52 와부읍 덕소리, 부주의 요인에 의한 비닐하우스주택 1동 30㎡ 및 컨테이너 1동 45㎡ 전소, 가재도구 및 집기비품 소실되어 24,431천원의 재산피해 발생. 인명피해 없으며 이재민 3명 발생

- 2018. 2. 13.(화) 14:15 수동면 입석리, 쓰레기(농작물) 소각 추정의 화재. 임야 600㎡ 및 잡목 30그루 소실되어 1,329천원의 재산피해 발생. 인명피해 없음

- 2018. 2. 13.(화) 16:26 화도읍 차산리, 기계 취급 부주의 추정의 손가락 절단. 환자(남/61세) 절단부위 드레싱 등 응급처치 후 병원이송

- 2018. 2. 14.(수) 11:26 수동면 송천리, 덤프트럭과 1톤 화물차의 도로 교통사고(추돌). 구급대 현장 출동하여 1톤 화물차량 운전자 유압장비 이용하여 구조. 병원이송

- 2018. 2. 14.(수) 23:25 오남읍 오남리, 환자(여/43세) 차량 이동 중 심정지 발생. 스마트의료지도 및 CPR 실시하며 병원이송

- 2018. 2. 15.(목) 15:47 와부읍 덕소리, 공업사 세차장에서 기계적 요인(과열 추정)으로 인한 화재. 공업사 세차장 냉장고 등 집기비품 및 주택 보일러실 8㎡ 등 소실되어 3,866천원의 재산피해 발생. 인명피해 없음

- 2018. 2. 16.(금) 00:05 화도읍 묵현리・가곡리 일대, 배수관 막힘 현상으로 배수펌프장 이상 발생. 00:05분~05:20분까지 묵현리・가곡리 일대 상수도 단수. 05:10경 일부 복구를 시작해 05:20경 전체복구 완료

- 2018. 2. 16.(금) 13:19 수동면 입석리, 승용차와 버스 충돌사고. 구급대 현장 출동하여 요구조자(버스 운전자) 구조. 구급차 이용 병원이송

- 2018. 2. 16.(금) 08:52 다산1동(도농동), 전일 밤 마지막으로 확인한 이후 익일 아침 심정지 추정 신고. 구급대 도착 시 무의식·무호흡·무맥박·심전도상 무수축 및 사후강직 확인. 의료지도 후 경찰인계

- 2018. 2. 17.(토) 08:59 다산1동 아파트, 환자(남/83세) 가족의 심정지 신고. 구급대 현장 도착하여 심폐소생술 실시하여 자발순환 회복 됨. 구리 한양대 병원 이송

- 2018. 2. 17.(토) 15:47 와부읍 월문리, 비닐하수스 내부에서 화분에 나무 소각 중 부주의로 인한 화재. 비닐하우스 20㎡ 및 주변 텃밭 소실되어 1,296천원의 재산 피해발생. 인명피해 없음

- 2018. 2. 17.(토) 21:51 진접읍 장현리 다리 밑, 요구조자(남/50대) 부평IC 다리 추락(20m 높이)에 따른 심정지. 구급대 현장 도착하여 심폐소생술 실시하며 남양주 한양대병원 이송

- 2018. 2. 18.(일) 00:10 오남읍 오남리, PVC 지하수 수도관 열선 과열 추정 화재. 관정시설 외부구조물 6㎡ 및 지하수 펌프 1개 등 소실되어 1,323천원의 재산피해 발생. 인명피해 없음

- 2018. 2. 18.(일) 15:02 오남읍 오남리 아파트, 암환자(남/60대) 수면제 다량복용 신고. 구급대 현장 출동 시 자력보행 불가하였으며, 몸을 가누지 못함. 원자력병원 이송조치

구리남양주뉴스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리남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2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