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송~상계 광역도로 등 47개 도로 연내 개통

남양주 별내・청학, 서울 동북부 접근성 개선될 듯 승인2015.07.27 09:13l수정2015.07.27 09:4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서울시 노원구 상계동~남양주시 별내동 덕송리 도로개설구간(사진=서울시)

구리시와 남양주시 교통흐름에 영향을 줄 사가정~암사 및 덕송~상계 광역도로 등 고속도로・국도 47개 구간 513km가 연내 개통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26일, 2015년 말까지 고속도로 5개 구간 209km와 국도와 국가지원지방도 및 광역도로 42개 구간 304km가 새로 놓이거나 확장된다고 밝혔다.

연말까지 개통되는 도로는 다음과 같다.

고속도로는 88올림픽선 담양-성산, 경부선 판교-양재, 서해안선 안산-일직, 동해선 울산-포항 구간 등 5개소 209km가 신설 또는 확장된다.

이로 인해 통행 속도가 5.6~18.7㎞정도 향상되고, 수도권 진출입 관문인 경부선 및 서해안선의 교통 혼잡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국내 유일의 2차선 고속도로인 담양-성산 확장사업이 완료되면 운행시간 30분(115→85분), 운행거리 10km(153→143km)가 단축돼 영호남 인적・물적 교류가 확대될 전망이다.

국도는 31개 구간 235km가 신설 및 확장된다.

수도권에서는 경기 북부 동두천~의정부간 국도3호선 27km(장암-자금 8.1km, 자금-회천 12.6km, 회천-상패 6.2km) 전체 구간이 완전 개통된다.

이로써 양주 덕정・고읍 택지지구 등에서 서울로의 접근이 30분(60→30분) 단축되는 등 교통 불편 해소 및 물류비용 절감도 기대된다.

강원 및 충청권은 국도42호선 평창-정선 구간 14.9km가 확장 개통된다.

이로써 국도38호선 석문-가곡 구간 11.4km가 개통돼 대산・당진항 물류소통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평창동계올림픽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호남권은 국도4호선 고군산군도연결도로 등 9개 구간 59.5km, 영남권은 국도36호선 봉화・울진 소천-서면 등 11개 구간 88.1km가 개통돼, 지역 내 교통 및 관광산업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밖에도 서울・대구지역 3개 구간 광역도로 5.3km, 경북 경산 및 전남 나주 등 8개 구간 국가지원지방도 64km도 개통되는 등 지역 내 교통소통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국토부는 앞으로도 ‘완공사업 위주로 예산을 집중 투입해 수요자 입장에서 시급하고 편리한 도로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상계동~남양주 덕송간 도로개설사업 위치도(자료=서울시)
▲ 2015년도 도로 개통구간(단위: 백만원)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2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