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광덕 남양주시장, 오세훈 서울시장 만나 남양주 교통 현안 논의

승인2023.01.14 20:29l수정2023.01.14 20:2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왼쪽 오세훈 서울시장, 오른쪽 주광덕 남양주시장(사진 제공=남양주시)

불암산 터널 개설 및 강변북로 BTX 서울시에 적극 협조 요청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13일 서울시장 집무실에서 오세훈 서울시장을 만나 남양주 교통 현안에 대해 대화했다.

이날 논의된 불암산 터널(2.8km)은 남양주 별내~서울 중계 간 광역도로 개설 사업(3.49km)의 핵심 사업이다.

주 시장은 이에 대해 “불암산 터널 개설은 남양주시민뿐만 아니라 노원구, 도봉구, 강북구, 성북구 및 강북지역 서울시민들의 교통 불편도 함께 해소할 수 있는 최고의 사업이다. 올해 하반기 개통 예정인 국지도 98호선(오남~수동)을 이용한 강원권과의 접근성이 대폭 개선되면 서울시민의 이동시간 절감도 가능하므로 터널 개설이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남양주시에 따르면 주 시장의 요청을 들은 오 시장은 “올해 본예산에 이미 타당성조사 용역비를 확보한 사업이므로 매우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강변북로 BTX(가변형 버스전용차로)는 남양주 수석IC~서울 강변역을 잇는 강변북로 8.6km에 추진되는 것으로 왕숙 3기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에 반영된 사업인데, 주 시장은 서울시의 전향적인 검토를 요청했다.

이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답변이 있었다. 남양주시에 따르면 오 시장은 “이전에는 출퇴근 시간에 차선만 늘리는 사업으로 검토되면서 차량 유입량 개선이나 종점 부분 병목현상 해소에 효과가 없을 것으로 예상됐다”며 “버스전용차선으로 이용한다면 효과가 있을 것 같다”고 답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3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