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10명 중 3명 "추석 연휴에 이직 준비하겠다"

승인2021.09.16 15:38l수정2021.09.16 15: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이직을 계획하는 이유'(복수응답)(표=잡코리아)

추석 연휴 이직 준비 ‘30대 기혼자’ 가장 많아

직장인 10명 중 3명은 올해 추석 연휴에 이직을 준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사이트 잡코리아가 9.10~9.15 직장인 657명을 대상으로 ‘추석 연휴 이직 준비 계획’에 대해 모바일 설문조사한 결과 33.9%가 이직을 준비하겠다고 답했다.

이런 답변은 ‘기혼 직장인’(35.1%)이 ‘미혼 직장인’(33.3%)보다 많았고, 연령별로는 ‘20대’(35.8%)가 ‘30대’(34.8%)와 ‘40대 이상’(31.8%)보다 많았다.

특히 연령대와 결혼유무로 교차분석한 결과, ‘30대 기혼 직장인’(40.8%)의 이직 준비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20대 미혼 직장인’(36.3%)과 ‘40대 이상 기혼 직장인’(32.9%), ‘30대 미혼 직장인’(32.7%)은 30대 기혼 직장인보다 이직 준비 비율이 낮았다.

추석 연휴 이직을 준비하는 직장인은 ‘올해 하반기 이직을 목표로’(59.6%)로 준비하는 비율이 가장 많았고, ‘내년 상반기 이직을 목표로’(35.9%) 이직을 준비하는 비율도 어느 정도 됐다.

이직 준비 활동은 ‘채용공고를 찾아보겠다’는 직장인이 가장 많았고, ‘이력서와 자기소개서 작성’이나 ‘경력소개서나 포트폴리오 정리’를 계획하는 직장인도 많았다.

잡코리아가 ‘추석 연휴 동안 어떤 이직 준비를 할 계획인지’ 물은 결과 ‘이직하고 싶은 기업의 채용공고를 찾아볼 것’(72.6%)이라고 답한 직장인이 가장 많았고, ‘이력서/자기소개서를 작성할 것’(52.0%)이라는 답변도 많았다.

그밖에 ‘경력소개서/포트롤리오를 정리할 것’(26.9%), ‘이직할 기업의 기업분석을 할 것’(19.7%) 등의 답변이 있었다.

이직을 계획하는 이유는 주로 ‘회사의 낮은 비전’과 ‘연봉 불만족’ 때문이었다.

조사결과 ‘회사의 비전이 낮아 보여서’ 이직을 준비한다는 직장인이 49.3%로 절반에 가까웠고, ‘연봉에 만족하지 못해서’(45.3%)도 많았다. 또 ‘복지제도/근무환경에 만족하지 못해서’(35.9%), ‘업무에 만족하지 못해서’(27.4%) 등의 이유가 있었다.

올해 추석은 개인휴가(연차)를 2일 낼 경우 최대 9일의 긴 연휴를 보낼 수 있다. 직장인 중 10명 중 2명(21.2%)은 ‘올해 추석 연휴에 이어 개인휴가를 낼 것’이라고 답했다.

개인휴가는 추석 연휴가 끝난 다음 날인 ‘23일’에 휴가를 낼 것이라는 직장인이 59.4%(복수응답)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24일’(34.3%)에 휴가를 낼 것이라는 직장인이 많았다.

개인휴가를 내려는 이유는 ‘긴 휴가를 보내고 싶어서’(43.5%, 복수응답)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이어 ‘명절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서(29.5%)’, ‘개인/가족 여행을 계획하고 있어서(25.1%)’ 등의 이유가 있었다.

한편 직장인 16.6%는 ‘추석 연휴 중 출근할 계획이 있다’고 답했는데, 이들 중에는 ‘19일’(32.9%)에 출근할 계획인 직장인이 가장 많았고, 추석 전날인 ‘20일’(32.1%)에 출근할 계획인 직장인도 많은 편이었다.

추석 연휴 중 출근하는 이유는 주로 ‘근무조이기 때문’(46.4%, 복수응답)이거나 ‘업무량이 많아서’(37.1%) 출근해야 한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1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