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구직자 83.5% ’지난해보다 알바 구하기 더 어려워요‘

승인2021.02.18 18:53l수정2021.02.18 18: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표=알바몬

알바 구직자 10명 가운데 8명 이상이 ‘코로나19 이후 알바 구하기가 힘들어졌다’고 답했다.

알바사이트 알바몬이 2.8~2.16 알바 구직자 4,71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83.8%가 ‘지난해 보다 알바 구하기가 더 어렵다’고 답했다.

‘별 변화가 없다’는 응답은 14.2%에 그쳤고 ‘지난해 보다 알바 구하기가 쉬워졌다’는 응답은 겨우 2.2%에 불과했다.

구직에 어려움을 느끼는 알바는 단연 ‘카페 등 외식 매장 알바’(56.4%)였다. ‘편의점 알바’(36.5%)는 그다음이었다.(복수응답)

반면 ‘사무/행정보조 알바’(13.5%), ‘PC방 알바’(11.5%), ‘화장품 및 의류매장 알바’(11.2%), ‘영화관 진행요원’(9.1%)는 그리 알바 구직이 어렵지 않았다.

특히 ‘행사진행 스텝’(6.3%), ‘놀이공원 테마파크 등 진행요원’(6.1%), ‘초중고생 과외’(5.5%), ‘관공서 알바’(5.5%), ‘택배 상하차’(4.7) 등은 큰 영향을 받지 않았다.

알바를 구하는 데 어려움을 느낀 이유는 무엇일까? 주된 이유는 ‘코로나19 등으로 알바 일자리가 줄어서’(49.5%)였고, ‘하고 싶은 알바 경쟁률이 높아서’(28.4%)였다.

알바를 구하는 이유는 주로 ‘부모님 도움 없이 용돈을 벌어 쓰기 위해서’(60.4%)였다.(복수응답)

그밖에 ‘생활비 마련을 위해서’(32.6%), ‘등록금 마련을 위해서’(23.6%), ‘다양한 일을 경험해 보고 싶어서’(23.5%), ‘사고 싶은 물건을 사기 위해서’(15.5%) 등의 이유가 있었다.

알바를 구하는 시점은 ‘필요에 따라 유동적으로 알바 일자리를 알아본다’(41.4%)가 가장 많았다. ‘방학 중에 알바를 한다’(28.4%)는 답변은 두 번째였다.

눈여겨봐야 할 대목은 특정한 시점이 아닌 항상 알바를 하는 ‘일상 알바족’이 28.0%에 달한다는 점이다. 이는 알바가 직업화되는 경향을 보여주는 것이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1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