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용소방대원 심폐소생술 전문가 된다

도 재난안전본부, 의용소방대원 CPR 전문강사로 양성 승인2015.04.25 14:03l수정2015.04.25 19:0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의용소방대 여성대원들이 심폐소생술(CPR) 교육을 받고 있다.(사진=경기도재난안전본부)

경기도가 지역사회 심폐소생술 문화 확산 등 도민 안전지킴이 역할을 할 ‘생명지킴이 119 수호천사’를 양성한다.

도 재난안전본부는 5월부터 도내 135개 여성의용소방대를 중심으로 국민안전처와 대한응급구조사협회 등과 협업을 통해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하고 전문강사로 양성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의용소방대원 가운데 참여를 희망하는 의용소방대원 3,707명을 대상으로, 각 소방관서에서 하루 8시간(이론 4시간, 실기 4시간) 전문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CPR(Cardiopulmonary Resuscitation, 심폐소생술) 강사자격을 보유한 소방공무원과 1급 응급구조사, 간호사가 심폐소생술 강사로 나선다.

교육 종료 후에는 이론과 실기점수를 합산해 70점 이상을 획득한 대상자에게 대한응급구조사협회에서 발급하는 강사 이수증을 수여한다.

강사 이수증을 취득한 이들은 학교, 일반회사, 공공기관 등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보급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재난안전본부 관계자는 ‘심폐소생술은 현장에서 즉시 실시해야 생존 확률이 높아진다’며, ‘의용소방대원들을 중심으로 심폐소생술 문화를 확산해 안전한 경기도를 만드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3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