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집단 확진 진관산단에 역학조사관 18명 긴급 투입

승인2021.02.17 19:28l수정2021.02.17 19: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남양주시 진건읍 소재 진관산업단지에서 17일 코로나19 확진자가 115명 발생한 가운데 경기도·질병관리청 등 역학조사관 18명이 긴급 투입됐다.

경기도에 따르면 17일 오후 3시 기준 진관산단 내 플라스틱 제조업체에서 직원 115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는데 이 중에서 외국인은 106명이다.

이 회사 근로자 A씨(캄보디아)는 13일 서울 용산구 순천향대서울병원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고, 당국은 16일 직원 전원(177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했다.

실제 검사를 받은 인원은 169명이다. 검사를 받지 않은 8명 중에서 1명은 검사 예정이며, 7명은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검사를 받은 169명 중에서 115명은 양성판정을 받았고, 46명은 음성판정을 받았다. 8명은 검사를 받았으나 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황이다.

당국은 양성판정을 받은 115명을 생활치료센터 등으로 이송했고, 해당 업체는 폐쇄했다.

남양주시는 현재 진관산단 내 설치한 이동선별진료소에서 59개 업체 관계자 1,200여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양평촌놈 2021-02-17 20:01:15

    정말걱정이 되내요.남양주시면 우리양평과 지하철로 연결된다고 생각 하지요. 한번에 남양주에서 115명 코로나발생한것 처음일것 입니다. 우리양평에서도 작년8월 서종복놀음행사때 한번에55명발생해서 우리양평군민들이 대단한 긴장을 했지요. 코로나19백신접종때까지 정말 걱정이 생기내요. 마음들이 코로나19로 심신이 많이 지쳐있지요.신고 |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1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