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주식투자 비중 확 늘어 ‘2018년 16%→2020년 56.2%’

승인2020.11.04 18:33l수정2020.11.04 18:3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2년 전에 비해 재테크를 하는 직장인이 많아졌다.(2018년 52.4%→2020년 76.7%)

특히 재테크를 하는 직장인 중에서 주식투자를 하는 비율이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2018년 27.3%→2020년 50.1%) ※ 재테크 수단(방법) 조사, 복수응답

잡코리아와 알바몬은 올해 10.21~11.2 직장인 593명을 대상으로 재태크 현황을 조사했다. 지난해에는 동일 조사가 없었고 2018년에는 3.21~3.25 직장인 708명을 대상으로 같은 조사를 했다.

두 조사를 대조해 보면 20대의 주식투자 비율이 확 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20대의 경우 2018년에는 주식투자 비율이 16%였는데 2020년에는 56.2%로 3.5배나 증가했다.

주식투자가 는 것은 30대도 마찬가지였다. 다만 30대의 경우는 2018년 30.9%이던 것이 2020년에는 48.5%로 비교적 높은 증가율을 나타내는 정도였다.

반면 40대 이상에서는 주식투자 양상이 큰 차이가 없었다. 2018년 35%이던 것이 2020년에는 41.9%로 소폭 상승하는 데 그쳤다.

주식투자를 해외와 국내로 나눠보면 좀 더 세부적인 양상을 알 수 있다. 20대, 30대, 40대 이상 모두 해외투자 비율이 높아졌는데 20대의 경우 2018년 1.8%이던 것이 2020년 11.8%로 무려 6.5배나 증가했다.

이런 해외투자 경향은 30대와 40대 이상에서도 비슷했다. 30대(2018년 3.9%→2020년 11.8%)는 3배 증가했고, 40대 이상(2018년 2.5%→2020년 8.6%)은 3.4배 증가했다.

이렇게 주식투자가 증가한 반면 부동산 투자는 줄어들었다. 이런 양상은 20대(5.3%→3.2%), 30대(13.5%→9.2%), 40대 이상(27.5%→12.4%)에서 모두 나타났는데 가장 크게 부동산 투자를 줄인 연령층은 40대 이상이었다.

펀드 등 투자형 금융상품은 연령층에 따라 다른 양상을 보였다. 30대(33.7%→30.7%)와 40대 이상(22.5%→25.7%)에서는 별 차이가 없었지만, 20대(30.1%→15.0%)에서는 반토막 수준으로 투자비율이 낮아졌다.

지금까지는 변화 위주로 내용을 살펴봤는데 직장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예적금 등 저축형 금융상품은 큰 변동이 없다. 2018년 69.3%이던 것이 2020년 73.2%로 별반 차이가 없었다.

다만 연령층에 따라 양상이 달랐다. 20대(86.7%→68.4%)는 예적금 등을 줄인 반면 30대(64.0%→76.7%)와 40대 이상(56.3%→76.2%)은 예적금 등을 늘이는 모습을 보였다.

▲ 2018년 조사. '현재 재테크 수단은 무엇입니까?'(재테크 한다고 답한 371명 조사, 복수응답) * 주식투자(국내+해외): 20대(16.0%), 30대(30.9%), 40대 이상(35.0%), 전체(27.3%)
▲ 2020년 조사. '현재 재테크 방법은 무엇인가요?'(재테크를 하고 있다고 답한 응답자 대상, 복수응답) *주식투자(국내+해외): 20대(56.1%), 30대(48.5%), 40대 이상(41.9%), 전체(50.1%)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0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