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민 79% 올해 추석 ‘고향 방문 계획 없다’

고향 방문 계획 없는 도민의 82% ‘집에서 휴식’ 승인2020.09.24 08:13l수정2020.09.24 08:1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그래픽=경기도

경기도민 10명 중 8명이 추석에 고향을 가지 않겠다고 답했다.

경기도가 여론조사기관인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해 13~14일 18세 이상 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전화조사를 한 결과 도민 79%가 이번 추석 연휴 기간 고향방문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신뢰수준 95%, 표본오차 ±3.1%p)

고향방문 계획이 ‘없는’ 도민의 대부분(82%)은 ‘집에서 휴식하겠다’고 응답했다. 휴식 외에는 ‘회사근무 또는 학업’(8%), ‘영화, 공연, 운동 등 개인취미’(5%), ‘친교활동’(1%), ‘여행’(1%)의 추석보내기 계획이 있었다.

한편 경기도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추석연휴 비상근무 체계를 구축한다. 연휴기간 중 불편 신고는 경기도콜센터 120번으로 하면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연휴 기간 영화관, 쇼핑몰 등 실내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가급적 삼가해달라. 이용 시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0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