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취업목표기업 1위 ‘공기업’ 희망연봉 3천50만원

승인2019.12.16 08:51l수정2019.12.16 08: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2020년 취업을 목표로 하는 기업은 어디입니까? (vs 2019년 동일조사결과 비교)

내년에도 공기업 취업 인기가 이어질 전망이다. 2020년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구직자 10명 중 4명이 취업 목표 기업으로 공기업을 꼽았다. 이들 신입직 구직자들이 희망하는 연봉은 평균 3천50만원인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가 이달 3~11일 내년도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 3,114명을 대상으로 ‘2020년 신입직 취업 목표 기업과 희망연봉 수준’을 모바일 설문조사한 결과 이 같은 결과가 나타났다.

공기업 취업 인기는 지난해 동일조사 결과(46.0%)와 비교해 소폭 낮아졌으나 여전히 가장 높은 수준이었다. 이를 공무원 선호도와 함께 보면 한국은 공직과 준공직 등 정부기관 직업에 대한 선호도가 매우 높은 편이다.

‘공기업’을 꼽은 응답자는 42.3%로 가장 많았다. 반면 ‘대기업’(20.1%)과 ‘중견기업’(16.6%)과 ‘중소기업’(14.5%)을 취업 목표로 둔 취준생은 공기업 취준생에 비해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희망연봉은 최종학력 및 취업목표 기업별 다소 차이를 보였다. ‘대기업’ 취업이 목표인 취준생의 희망연봉이 평균 3천570만원으로 가장 높았고, ‘외국계기업’을 취업 목표로 둔 구직자의 희망연봉은 평균 3,350만원으로 다음으로 높았다.

공기업 취업이 목표인 취준생의 희망연봉은 평균 3,050만원으로 전체 응답자 평균과 같았다. 반면 중견기업과 중소기업을 희망하는 취준생의 희망연봉은 각각 2,970만원과 2,810만원으로 채 3천만원에도 미치지 못했다.

학력별로는 4년 대졸(예정자 포함)자의 신입직 희망연봉이 평균 3천200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반면 전문대졸 학력자의 희망연봉과 고졸 학력자의 희망연봉은 각각 2천920만원과 2천990만원으로 3천만원에 미치지 못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0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