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태근 위원장,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반대 1인 시위

승인2019.09.09 22:52l수정2019.09.09 22: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나태근 자유한국당 구리시 당협위원장이 9월 6일 구리역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반대 1인 시위를 하고 있다(사진=자유한국당 구리시 당원협의회)

나태근 자유한국당 구리시 당협위원장이 6~7일 오후 구리역, 돌다리 사거리, 전통시장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반대 1인 시위를 했다.

나 위원장은 1인 시위의 목적이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처와 자녀 등에 대한 온갖 특혜의혹 및 사상 초유의 검찰 수사에 대해 시민들의 반응과 의견을 듣고 직접 소통하면서 현장 민심을 가늠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나 위원장은 “금요일 저녁 젊은이들이 특히 많이 왕래하는 전통시장 골목에서 청년들이 많은 관심을 보였다”며 “‘정의와 공정’의 가치를 외치던 문정권의 위선적 행태에 대해 분노와 좌절감이 큰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나 위원장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전격 단행한 9일 전 한국당 당협에는 현재 비상대기령이 내려진 상태로, 한국당은 특검과 국정조사, 장외투쟁 등 총력전을 펼칠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나 위원장은 이번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과 관련 “문재인 정권이 줄곧 외치던 정의와 공정의 가치는 사라졌다. 많은 젊은이들에게 절망과 좌절감을 안겨줬다”면서 급격한 민심 이반과 정권몰락의 전조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황교안 한국당 당대표는 문재인 대통형이 조국 후보자를 법무부장관으로 임명한 9일 오후 광화문에서 1인 시위를 했다. 1인 시위에 앞서 황 대표는 국립현충원을 참배하면서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을 되찾겠다. 원내투쟁 할 것이다. 장외투쟁도 할 것이다”라며 장외투쟁을 시사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9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