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정 의원, 행안부·경기도 특별교부세 30억원 확보

승인2019.09.09 21: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9일 김한정(민. 남양주을) 의원은 별내 클린센터 악취저감시설(1.7억원), 오남 수사골마을안길 확장공사(8억원), 용암천재해복구사업(10.3억원), 왕숙천경관광장조성사업(10억원) 등 특별 예산 30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지난 6월 별내 클린센터를 방문한 자리에서 악취로 인한 주민 고통과 불편사항을 듣고 문제 해결을 약속했다”면서 “행안부 특별교부세 1억7천만원으로 악취저감시설(활성탄 흡착탑)이 완공되면 악취해소 및 대기오염 방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 사업은 올해 완공될 예정이다.

김 의원이 확보한 행안부 특별교부세 8억원은 오남 수사골 마을안길 확장공사에 사용된다. 30여개의 기업이 입주해 있는 오남 수사골은 도로폭이 3m에 불과해 통행 불편과 사고발생이 빈번했다. 21년까지 8m 도로로 확장되면, 기업의 물류이동 불편 등이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김 의원이 확보한 행안부 특별교부세 10억3억천만원은 별내 용암천 재해복구사업의 부족한 사업비에 보태진다. 별내 용암천은 매년 반복적으로 호우 피해가 발생해 지난 4월 재해 복구공사가 시작됐지만, 사업비 부족으로 복구사업이 지지부진해 왔다. 이 사업 또한 내년에 완료될 예정이다.

이번에 함께 확보된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10억원은 금곡교 앞 왕숙천변에 경관광장을 조성하고, 실개천, 어린이 놀이터 등에 주민휴식 공간을 추가로 설치하는데 사용된다. 왕숙천 경관광장 조성사업은 내년 완공될 예정이다.

진접 왕숙천은 진접을 관통하는 하천으로 주민 휴식공간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있어왔다. 그리고 왕숙천 장현공원과 고향의 강 정비사업과 연계한 둘레길 조성사업도 추진되고 있지만, 9만이 넘는 진접 주민이 이용하기에는 휴식공간이 현저히 부족하다는 지적도 있었다.

김 의원은 “추석을 앞두고 지역 현안해결을 위한 예산 확보 소식을 알려드리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지속적인 예산 확보를 통해 지역구 발전과 주민들의 불편 사항을 해소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9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