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중소기업 수출대금회수불능 '손실액 보상'

경기도 지난해 692개 기업・763건 지원, 올해 1,200개 기업 확대 승인2015.03.29 15:57l수정2015.03.29 15:5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기도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중소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수출대금을 회수하지 못하는 경우 손실액을 보장해주는 수출보험료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25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올해 3억 원의 예산을 편성, 단기수출단체보험과 수출신용보증, 환변동 보험 등 총 9개 종목의 수출보험료 지원 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도는 올해 지난해와 달리 개별업체에 많은 예산이 투입되는 보증종목보다는 적은 비용으로 많은 기업이 혜택을 볼 수 있는 단체보험종목에 예산을 우선 투입해 지원 업체 수를 늘릴 방침이다.

도는 지난해 692개 기업을 대상으로 단기수출보험 363건, 수출신용보증 332건, 환변동보험 123건, 기타 2건 등 모두 763건을 지원했다.

보증 금액으로 보면 1개사 평균 149,413달러, 총 8,565만 9천 달러의 수출보험(보증) 가입 혜택을 받은 셈이다.

도는 이 가운데 1건당 80만 원이 필요한 수출신용보증종목 보다는 1건당 22만 원만 있어도 가입이 가능한 단체보험(중소플러스)을 우선 지원하는 방식으로 지원 기업수를 올해 1,200개로 확대하기로 했다.

중소플러스 단체보험은 수출중소기업을 대신해 수출유관기관, 지자체와 같은 단체가 무역보험을 가입함으로써 개별 중소기업은 별도의 가입절차 없이 떼인 수출대금을 보상받을 수 있는 제도다.

단체보험 가입을 통해 즉각적이고 안전한 수출증가 효과를 가져 올 수 있기 때문에 각 시도 등 지자체들의 중소기업 수출진흥 대책으로 각광받고 있다.

환변동 보험은 최근 미국양적완화조치에 의한 달러가치 상승, 아베노믹스에 의한 엔화가치하락에 따른 환변동 손실에 적극 대응이 가능한 상품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보험료 지원으로 수출기업들의 숨통이 트여 중소기업들이 안정적으로 수출확대전략을 세울 수 있게 됐다’며, ‘연간 5백만 달러 이하 수출업체는 가입절차가 편리한 단체보험을, 5백만 달러 이상 수출기업은 개별보험 및 환변동 보험을 가입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수출보험료 참가기업 모집은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온라인으로 모집하고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도 국제통상과 해외마케팅팀(8008-4882) 또는 한국무역보험공사 경기지사(031-259-7613)에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2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