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단횡단 No 별내파출소 전국 최초 '장수의자' 개발

승인2019.04.02 15:52l수정2019.04.02 15:5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남양주경찰서 별내파출소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횡단보도 신호기 등에 부착하는 안전의자 일명 ‘장수의자’를 개발했다(사진=남양주경찰서)

남양주경찰서 별내파출소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횡단보도 신호기 등에 부착하는 안전의자 일명 ‘장수의자’를 개발했다.

이 의자는 노인 등 보행약자를 위한 것으로, 신호를 기다리는 동안 펼쳐서 앉을 수 있게 신호기 등 기둥 밑단에 접이식 의자 형태로 부착돼있다.

이 의자는 무단횡단을 줄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몸이 편치 않다는 이유로 무단횡단을 하는 노인들에게 적잖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별내파출소는 지난해 9월 아파트 경로당을 방문한 자리에서 힌트를 얻었다. 왜 무단횡단을 하는지에 대한 질문에 한 노인은 “다리도 아프고 허리도 아픈데 언제 신호를 기다리나? 어쩔 수 없이 무단횡단한다”고 말했다.

별내파출소는 여기에 착안해 개발을 시작했다. 별내생활안전협의회가 자금을 지원하고 진접읍 소재 창대시스템이 제품개발에 매진해 4개월 만에 슬림하고 안전한 부착형 의자를 개발했다.

별내파출소는 1일 별내지역 내 보행자 교통사망사고가 발생한 곳, 노인이 다수 이동 하는 장소, 노인 왕래가 잦은 곳 등에 장수의자 60개를 설치했다.

별내파출소는 관리와 홍보에도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의자 활용 상황을 지속적으로 관찰해 불편한 점은 개선하고 고장난 의자는 신속하게 수리할 계획이다. 또 노인들이 많이 모이는 곳에서 홍보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9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