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남양주병 지역위원회 현 상황 유지될 듯

승인2019.01.27 23:41l수정2019.01.28 00: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더불어민주당 조강특위가 남양주병 지역구를 기존대로 사고지구로 유지키로 했다.

민주당 남양주병 지역위는 선거법 위반 관련 최민희(19대 국회의원) 전 지역위원장이 대법 판결에 의해 위원장에서 물러나면서 현재 대행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

민주당 조강특위는 이달 초 사고지구 등에 대한 지역위원장 공모를 실시했고, 남양주병의 경우 지역위원장 공모에 임무영, 임윤태, 이원호, 최현덕 4인이 응모했다.

민주당 조강특위는 남양주병 지역에 대한 실사 등 적합자 심사를 한 결과 남양주병 선거구를 사고지구로 유지키로 판단했다.

최종 판단은 28일 열리는 중앙당 최고위에서 결정된다. 특별한 변수가 없는 한 조강특위의 판단이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gnnews 2019-01-28 15:45:11

    [보도추가] 더불어민주당 최고위는 28일 인천 미추홀을, 인천 연수을, 경기 남양주병, 충북 충주시 4개 선거구 지역위원장 선정을 보류했다. 최고위는 이들 4개 지역에 대해 추후 재공모 하기로 결정했다.신고 |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9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