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 2,612세대 긴급지원

기초생활수급자 283가구 선정 등 7억4천만원 지원 승인2018.07.10 08: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기도가 아파트에 거주하는 복지사각지대 위기가구 2,612세대를 발굴해 긴급 지원했다.

경기도는 충북 증평군 모녀 사망 사건을 계기로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에 대한 조사를 4월 중순부터 6월까지 약 2개월 간 진행했다.

이번 조사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및 긴급복지지원 등 선정기준을 충족함에도 제도를 제대로 알지 못해 지원을 받지 못하는 사례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주요 조사대상은 총 6,022단지 270만호로, 최근 1년간 관리비를 3개월 이상 연체했거나 가스・수도・전기 사용량이 거의 없거나 검침결과가 ‘0’인 세대를 발굴했다.

경기도는 이번 조사를 통해 2,612세대의 위기가구를 발굴해 기초생활보장 수급자로 283가구를 선정하는 등 2,925건 7억3천8백71만6천원의 공공 및 민간자원을 연계 지원했다.

일례로 간경화와 급성당뇨로 인한 실직으로 관리비・임대료 450만원과 임대 아파트 재계약 보증금 150만원을 납부하지 못해 퇴거당할 위기에 처해 있던 김모씨는 사례관리 대상자로 지정돼 위기를 모면했다.

라호익 경기도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조사에서 발굴된 위기가구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사후관리를 계속해 나가겠다”면서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처한 이들을 수시로 발굴해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축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8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