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북동부 특별배려 언급 ‘기대감 솔솔’

李 “특별한 희생 치르는 경기북동부 특별배려 있어야” 승인2018.07.07 15:42l수정2018.07.07 15: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이재명 경기도지사(사진=경기도)

경기동북부 시군, 규제개혁 등 균형발전 기대감
변혁보단 도민체감 행정・정책 우선될 듯

이재명 경기지사의 당선 전후 발언 등으로 경기동북부 규제개혁 등 균형발전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 지사는 6일 북부청 6개 실국장과의 대화에서 ‘경기북부는 한반도 평화 번영을 이끌 최적지’라며 북부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동서남북이 균형발전하는 경기도를 만들어야지요? 대한민국 안보와 수도권의 깨끗한 식수를 위해 특별한 희생을 치르는 북부 동부 지역에 특별한 배려가 있어야 한다”는 말도 적었다.

이 지사의 이 같은 표현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이 지사는 6.13 지방선거를 하루 앞둔 지난달 12일 남양주 오남 유세에서도 이와 똑같은 취지의 발언을 했다.

당시 이 지사는 “수도권 전체를 위해서 대한민국 전체를 위해서 특별한 희생을 치르는 경기 동부와 북부에 특별한 재정적 정책적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서 “표를 얻기 위한 입바른 소리가 아니다. 왜 누군가가 누군가를 위해서 희생해야 하는가? 희생이 불가피하다면 상응하는 보상이 주어져야 한다”고 했다.

또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을 우리 전체를 위해서 기여한 분들에게는 그에 상응하는 대우를 해야 한다”면서 ‘남양주에 대해서 각별한 배려를 하는 것이 특별한 것이 아닌 당연한 것’이라고 했다.

다만 이 지사의 ‘특별한 배려’는 당장 큰 변화보다는 도민체감에 초점이 맞춰진 행정과 정책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지사는 6일 북부청 실국장과의 대화에서 “갑자기 도민들의 삶을 확 바꿀 수는 없다. 작은 것에서부터 출발해 하나씩 차츰차츰 이뤄나간다면 나중에 큰 성과를 이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실현 가능한,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발굴하고 연구하는데 힘써 달라”며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8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