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개소식 어때요?' 양석은 후보 릴레이 개소식

승인2018.05.11 08:12l수정2018.05.11 08: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양석은 후보 10일 릴레이 개소식(사진=양석은 캠프)

본선 후보가 대부분 결정되면서 선거운동이 본격적인 레이싱에 접어드는 분위기다. 이때 가장 많이 하는 행사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이다. 어떻게 하면 좀 더 의미 있고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개소식을 할지 후보들은 저마다 고심을 하고 있다.

남양주시 시의원 선거 ‘나’선거구(화도읍, 수동면) 본선 후보인 자유한국당 양석은(2-나) 후보도 일반적인 개소식과는 다른 개소식을 선택했다.

10일 개소식을 한 양 후보는 오전 9시부터 방문객을 맞이를 시작했고 밤 9시가 돼서야 개소식을 마감했다. 이는 하루 종일 카페를 여는 것과 같은 것으로 양 후보는 종일 손님 응대에 분주한 모습이었다.

양 후보는 몸은 힘들지만 보람 있는 개소식이라고 말했다. 양 후보에 따르면 릴레이 개소식은 종일 진행돼서 후보에겐 힘들지만 유권자들과 지지자들을 만나 민원 현장의 얘기나 소소한 얘기를 들을 수 있어서 의미 있다.

양 후보는 현장에서 들은 얘기가 소중하다며, 시민들의 현장 민원을 공약에 반영하는 등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양 후보는 조만간 정리된 공약을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양 후보의 정치관은 조금 다른 면이 있다. 시도의원이 되면 어깨에 힘부터 들어가는 게 일반적이나, 양 후보는 7대 남양주시의회 의원을 지내면서 권위를 내세운 적이 별로 없다. 양 후보는 자신을 머슴, 일꾼, 동네이장이라며 어깨에 힘주지 않겠다고 했다.

그동안 시장 후보 결정에 모든 이목이 쏠려 있었다면 이제는 누가 진짜 지역일꾼인지 후보 스스로 자신을 드러내고 유권자는 또 이를 면밀히 살펴서 점수를 매겨가는 시간이다. 본격 선거 국면에서 어떤 지역일꾼이 자신의 장점을 유감없이 드러낼지 관심이 가는 시즌이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8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