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껑 여니 이광호 동생 이원호, 2일 예비후보 등록

이원호, 현역 시의원 이철영, 정기홍과 공천경쟁 승인2018.04.03 12:51l수정2018.04.03 12: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이원호 예비후보(사진=이원호 캠프)

남양주시 시의원 선거구 중에서 와부읍, 조안면, 금곡동, 양정동을 묶은 '사' 선거구에 새로운 인물이 하나 나올 수 있다는 견해가 지역정가에서 회자됐었다.

특히 금곡동 쪽에서 인물이 물색되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있었는데 뚜껑을 열어보니 이광호 전 남양주시의회 의원의 친동생인 것으로 확인돼 관심을 받고 있다.

이원호(48) 정농소비자생활협동조합 감사는 경실련정농소비자생활협동조합 상임이사, 생협전국연합회 정책위원회 위원을 지낸 생협통 인물로 지방선거 출마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 감사의 발탁은 지난주 정도 결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감사는 2일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출마의 변을 언론에 배포했다.

이 예비후보는 “그동안 남양주시 지역정치에 많은 관심과 문제의식을 갖고 지역정치 개혁과 지역의 발전을 위해 깊은 고민 끝에 기초의원 선거에 과감히 나서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의 포부를 들어보니 이광호 전 남양주시의회 의원이 의원 재임 시절 문제의식을 갖고 있었던 내용과 오버랩 되는 부분이 더러 있다.

이 예비후보는 “남양주시는 그동안 권위주의적인 리더십으로 참다운 주민거버넌스는 실종되고 대부분의 시민단체는 관변단체화 되어 왔다”고 지적했다.

또 “공무원들의 구태의연한 관행과 무사안일주의에 대한 시의회의 감시, 견제 능력부족에 대하여 문제의식을 느끼고 몸을 던지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의 등판은 사 선거구 민주당 공천판도에 영향을 주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사 선거구에 두 명의 본선 주자를 출전시킬 예정이다. 현역 시의원 두 명(이철영, 정기홍)이 출마 하는 상황에서 이 예비후보의 가세는 당내 공천경쟁을 예고한다.

민주당은 이르면 이달 내 도의원과 시의원 공천을 마무리할 것으로 보인다. 과연 세 명 중 누가 관문을 뚫고 본선 무대에 오를지 귀추가 주목된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8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