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아트홀 전국 지자체 직영 문예회관 중 '공연 및 대관수입' 1위

승인2018.02.07 08:36l수정2018.02.07 08:4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구리아트홀 코스모스대극장(사진=구리아트홀)

구리시의 시립 복합문화예술공연장(또는 문예회관) ‘구리아트홀’이 지자체 직영 전국 문예회관공연장 중에서 공연 및 대관수입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구리아트홀은 최근 “2016년 지방자치단체 직영 전국 문예회관 133개 공연장 중 구리아트홀이 '공연 및 대관수입' 1위(2017 문화기반시설총람 기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구리아트홀은 2013년 5월 개관해 그동안 다양한 공연과 전시 등을 소화했다. 연평균 기획공연 38편 73회 누적관객 147,120명과 기획전시 6회 누적관람객 164,307명 등 가동률 100%를 달성했다.

또 연평균 대관공연 49건 62회, 대관전시 12회 누적관람객 92,956명 등 지역예술인 및 단체들에게 창의적인 무대를 마련하는데도 앞장섰다.

각종 예술분야를 대중에 교육하는 프로그램도 큰 호응을 얻었다. 아트홀에 따르면 208개 강좌의 누적수강생은 58,862명에 달한다. 또 렉쳐콘서트를 표방한 특강 19개 강좌와 청소년 특강도 인기가 대단했다.

구리아트홀의 노력과 성과는 공연과 전시, 강의 이외 분야에서도 지속됐다. 각종 문화예술기관단체와 협력해 공동제작에 나섰고, 문화예술기관단체와 꾸준하게 MOU도 맺었다.

아트홀은 2014년 ‘삼각문화네트워크 협약’을 체결한 의정부예술의전당과 <홍경민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가사가 들리는 콘서트>를 공동제작 했다. 또 구리아트홀 상주단체 중 하나인 극공작소 마방진과 <화류비련극 홍도>와 <인간대포쇼>도 공동제작했다. 또한 남산아트센터와 공동제작한 연극 <곰의 아내> 등도 있었다.

아트홀 관계자에 따르면 문화예술기관단체와 함께 추진한 공동제작 작품은 평단과 관객의 호응을 얻으며 각종 상도 수상했다.

아트홀은 경기도미술관, 노원문화예술회관, 의정부예술의전당, SK네트웍스(주)워커힐, 한국예술종합학교 등과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경기도를 대표하는 복합문화 예술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그동안 여러 기관단체와 협력도 강화했다.

구리아트홀은 이런 노력과 성과에 힘입어 지난해엔 전국 문화예술회관 중에서 단독으로 문예회관상을 수상했고, 올해는 ‘2018 올해를 빛낼 퍼스트 굿 브랜드’(동아일보)에 선정됐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18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