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년 이후 필요 생활비 ‘월 평균 185만원’

노후자금 준비 직장인 38.6% 불과 승인2016.08.06 11:32l수정2016.08.06 11:4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정년퇴직 이후 필요생활비 7억3천만원

고령화 사회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노후를 보내기 위해 필요한 월 생활비는 얼마쯤 될까? 현재 직장인들은 정년 이후 한 달 생활비로 185만원(평균)이 들 것으로 예상했다. 20대는 1,609,563원, 30대는 1,904,885원, 40대는 1,905,612원, 50대 이상은 2,058,333원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잡코리아가 남녀 직장인 950명을 대상으로 ‘직장인이 기대하는 노후생활’에 대해 설문조사(7월28일~8월4일)했다. ‘정년 이후 이상적인 노후생활을 위해 무엇이 가장 필요할까?’라는 질문에(복수응답) 무려 82.0%가 ‘경제적 여유’를 꼽았다.

직장인들은 경제적 여유 다음으로 노후생활에 필요한 것으로 ‘건강한 신체(76.6%)’를 꼽았다. 가족이라든가 취미생활 등 삶의 질에 영향을 주는 요소는 각각 12.7%와 10.8%로 별반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고 있었다. 마음의 안식과 친구는 고작 2.8%, 2.1%에 불과했다.

‘정년 이후 가장 걱정되는 것을 꼽으라’는 질문에(복수응답)는 역시 ‘경제적 어려움’이 걱정된다는 직장인이 80.1%로 가장 많았고, 이어 건강이 나빠질까 우려된다(62.7%)와 무료한 생활(15.4%)이나 사회에서 도태되는 것(14.3%)이 걱정된다는 답변이 있었다.

한편 현재 노후 자금을 준비하는 직장인은 10명중 4명(38.6%)으로 대부분 직장인들은 노후 자금을 준비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노후 자금을 준비하지 못하고 있는 이유는 역시 경제적 이유 때문인 것으로 확인됐다.

과반수 이상인 61.4%는 ‘노후자금을 준비하지 않고 있다’고 답했으며 그중 ‘노후자금을 마련할 경제적 여유가 없다’고 답한 비율이 77.2%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또한 과다한 자녀 양육비 지출로 노후자금을 준비할 수 없었다고 답한 비율도 상당했다. 40대와 50대 이상이 각각 19.7%, 19.4% 자녀 양육비 때문에 노후자금을 준비할 수 없다고 답했다.

반면 노후를 준비하고 있는 직장인은 38.6%로 20대 직장인 26.0%가 노후준비를 하고 있다고 답했으며, 30대 직장인 40.1%, 40대 직장인 44.5%, 50대 이상 직장인은 49.2%가 노후를 준비하고 있다고 답했다.

직장인들이 노후자금을 준비하는 방법(복수응답)으로는 ‘저축을 한다’는 직장인이 61.6%로 가장 많았다. 국민연금이라고 답변한 사람은 52.6%였으며 개인연금이라고 답한 사람도 45.2%에 달했다.

한편 직장인들은 희망하는 기대수명은 평균 84.1세인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조사한 직장인 체감 퇴직연령이 50.9세(2016년 6월 직장인 1405명 대상 잡코리아 조사)인 것을 감안하면 노후자금이 필요한 기간은 무려 33년에 달한다. 필요한 생활비를 월 평균 185만원으로 계산하면 7억3천만원이나 필요한 것.

▲ 이상적인 노후생활을 위해 무엇이 가장 필요한 것(잡코리아 남녀직장인 950명 대상 2016년 7월28일~8월4일 웹+모바일 설문조사)
▲ 노후자금을 준비하지 않는 이유는 무엇인가?(노후자금 준비하지 않는 직장인 583명 대상 조사)
▲ 어떤 방법으로 노후자금을 준비하고 있는가?(있다고 답한 367명 조사, 복수응답)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2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