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도읍 孝婦 박경자 ‘모범도민’ 표창

병중 시부모 봉양 보기드믄 효행 '귀감' 승인2016.05.09 18:09l수정2016.05.09 18: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2016년 모범 경기도민 표창 받은 남양주시 화도읍 박경자씨(사진=남양주시)

남양주시 화도읍에 거주하는 박경자(여. 52)씨가 모범도민 표창을 수상했다.

이달 모범도민 표창을 받은 박씨는 지역사회 봉사는 물론 요즘 보기드믄 효행으로 상을 수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씨는 결혼 후 30년 동안 시부모를 모시고 살던 중 2010년 시모가 당뇨합병증으로 뇌경색이 발병하자 직장을 그만두고 병수발을 드는 등 남다른 효행을 시작했다.

최근에는 현재 시력을 거의 잃어 거동이 불편한 상태로 누워있는 시모를 위해 눈과 손발의 역할까지 해 주위로부터 효부라는 평을 듣고 있다.

여기다 박씨는 2013년과 2016년 혈액암과 위암으로 입·퇴원을 반복하며 투병중인 시부를 위해서도 한결같은 자세로 봉양해 ‘긴병 앞에 효자 없다’는 통념을 무색하게 했다.

박씨 품행의 놀라운 점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박씨는 요즘시대 보기드믄 효행을 묵묵히 실천하면서도 타인을 위한 봉사에도 앞장섰다.

화도읍 관계자에 따르면 박씨는 2014년부터는 화도읍 새마을부녀회 총무를 맡으면서 지역 내 홀로 사는 노인들의 복지증진에도 앞장서는 등 삶 자체를 헌신에 내맡겼다.

박경자씨는 “부모님을 모시는 것은 당연한 일인데 이렇게 큰 상을 주셔서 부끄럽고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편찮으신 시부모님을 더욱 더 편안하게 모시도록 노력을 다하겠다”고 겸손한 소감을 밝혔다.

남성운 기자
singler2@naver.com
<저작권자 © 구리남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150, 5-608  |  대표전화 : 031) 576-2955, 010-7703-1986
등록연월일: 2014년 12월 5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1127  |  발행인·편집인 : 남성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운
Copyright © 2022 구리남양주뉴스. All rights reserved.